컨텐츠 바로가기

한국여성수련원

HOME알림공간여성·가족소식

여성·가족소식

미투 운동 피해자 법률지원 서비스 점검한다.

작성일
2018-03-13
작성자
정소담
조회
62
파일다운
62
첨부파일
  • 첨부파일 없음

 

미투 운동 피해자 법률지원 서비스 점검한다. 

이숙진 차관성폭력위기센터 현장방문  

?

이숙진 여성가족부 차관은 3월 12(오후 한국성폭력위기센터 방문해 현장 종사자들을 격려한다

한국성폭력위기센터는 성폭력피해자와 그 가족에 대한 상담부터 리적의료적법률적 지원을 하는 시설로 2001년부터 운영 중이며  

현재 175명의 변호인단이 무료법률지원을 위해 위촉되어 활동 중이다.

무료법률지원 사업은 2003년부터 여성가족부가 시행한 것으로 현재는 대한법률구조공단대한변협법률구조재단 및 한국성폭력위기센터와 함께 성폭력 피해자에게 법률상담과 민·형사 소송 대리 등 법률 지원으로 피해여성의 인권보호와 권익증진에 도움을 주는 사업이다.
  
이날 방문은 최근 문화예술계정치권 등 우리 사회 많은 분야에서 발생하고 있는 여성에 대한 폭력범죄를 근절하기 위한 범정부적 대책이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무료법률지원사업’ 수행으로 피해자 지원 문의나 상담이 많이 증가했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서비스 지원 상황을 점검하고 성폭력 상담소 종사자들을 격려하는 차원에서 마련됐다.
  
이숙진 차관은 “‘미투 운동’ 피해자에게 가장 절실한 것은 법률지원 것이며 피해자들의 2차 피해 방지와 신변 보호를 위해 민·형사상 무료 

법률 지원 서비스 원활하게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목록